Lunit
Back to List

루닛, ‘K-방역 온라인 나라장터 엑스포’에 의료 인공지능 대표 기업으로 참가… 국내 우수 방역 기업으로 선정

Nov 9, 2020 — 3 min read

루닛

국내 우수 방역 기업 112개 중 하나로 선정돼 참가, 흉부 엑스레이 인공지능 제품으로는 유일



폐 질환 진단 AI 루닛 인사이트 CXR, 서울대병원 연구에서 코로나19 관련 진단적 가치 입증… 이미 전 세계 10개 이상 국가에서 사용



2020년 11월 9일 월요일 — 의료 인공지능 기업 루닛(대표이사 서범석)이 조달청·보건산업진흥원이 공동 개최하는 ‘케이(K)-방역 온라인 나라장터 엑스포’에 참가한다. 



오는 9일부터 13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본 행사는 코로나19 관련 산업 해외 진출 지원의 일환으로, K-방역을 주제로 우리나라의 우수한 방역 물품을 홍보하기 위해 개최된다. 진단제품, 방역용품, 혁신기술제품 등을 생산하는 국내 우수 방역 기업 112개를 선정했으며, 루닛은 흉부 엑스레이 인공지능 기업으로는 유일하다. 



코로나19로 인한 안전을 위해 각 참가 기업은 3D 가상 전시관을 운영한다. 미국, 러시아, 인도 등 70여 개 해외 바이어와 참여 기업들의 수출상담회도 진행돼, K-방역을 전 세계적으로 확장시킬 수 있는 비즈니스적 기회도 기대된다. 



▲ 출처: K-방역 온라인 나라장터 엑스포 공식 홈페이지



루닛의 폐 질환 검출 AI 소프트웨어인 ‘루닛 인사이트 CXR’은 최근 서울대학교병원 영상의학과 연구팀이 진행한 연구에서 코로나19에 대한 진단적 가치를 입증한 바 있다. 코로나19 의심 환자들의 흉부 엑스레이를 루닛 인사이트 CXR을 사용해 판독할 경우, 표준 진단법 대비 10배 빠른 분석으로 환자를 조기에 분류, 격리, 치료를 시작할 수 있다는 점을 시사했다. 본 연구는 국내 AI 기업이 발표한 코로나19 관련 첫 임상 논문으로 화제를 모아, 루닛이 K-방역의 대표 기업으로 자리매김하는 데 일조했다. 



루닛 인사이트 CXR은 유럽의 CE 인증을 비롯해 5개 이상 국가에서 인허가를 받았다. 현재 브라질 및 인도네시아, 이탈리아, 프랑스, 포르투갈 등 전 세계 10개 이상의 국가에서 코로나19 진단에 사용되며 의료진들을 돕고 있다. 최근 보다 정확한 코로나19의 검출과 선별을 할 수 있도록 수 천 개의 코로나19 확진 데이터를 학습시켜 업데이트를 완료해 국내 식약처 허가도 취득했다. 



서범석 루닛 대표는 “전 세계적으로 큰 관심을 받고 있는 K-방역의 대표 기업으로 이번 엑스포에 참여해 기쁘다”며 “루닛 인사이트 CXR은 이미 국내외 150개 이상의 의료기관에서 활발하게 사용되고 있으며, 끊임없는 알고리즘 업데이트를 통해 정확하고 신뢰 높은 진단 결과를 보여주고 있다. K-방역의 세계적인 위상을 굳건히 할 수 있도록 우리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할 것”이라고 소감을 밝혔다. 



▲ ‘K-방역 온라인 나라장터 엑스포’에 참가하는 루닛의 가상 부스 (출처: K-방역 온라인 나라장터 엑스포 공식 홈페이지)



루닛의 가상 부스는 이번 엑스포 ‘혁신기술제품 가상전시관’에 전시된다. 행사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K-방역 온라인 나라장터 엑스포 공식 홈페이지(https://www.k-quarantine-procurement.kr/) 에서 확인할 수 있다. 


ConferenceCorporateCOVID-19Lunit INSIGHTProductRadiology

More from New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