Back to List

강북삼성병원-루닛, AI 의료기술 개발 확대 위한 MOU 체결

Mar 25, 2021 — 3 min read

루닛



강북삼성병원(원장 신호철)은 인공지능(AI) 헬스케어 기업 루닛과 의료영상분석 분야의 인공지능 공동연구, 융복합 기술 개발, 사업 추진 등 향후 개발 및 활용 분야에 대한 포괄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. 협약식은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으로 진행됐다. 



이번 협약으로 강북삼성병원과 루닛은 인공지능을 활용한 의료영상분석 융복합 시스템을 공동 개발하고, 정기적인 상호 협력 체계 및 조직을 구축해 새로운 협력 개발 분야를 발굴할 예정이다. 


▲ (왼쪽) 강북삼성병원과 (오른쪽) 루닛 로고




강북삼성병원은 의료 인공지능 기술 선두주자인 루닛과의 MOU를 통해 기존의 정형화된 자료를 넘어 이미지 영상 자료를 활용한 연구를 확장하고, 검진 프로그램에 적용할 수 있는 암 진단 프로그램 고도화 및 예측 모델을 개발할 예정이다. 이를 통해 검진의 질을 향상시켜 실제 환자들이 혜택을 체감할 수 있는 연구로 도약할 계획이다. 



강북삼성병원 신호철 원장은 “최첨단 시스템을 기반으로 한 정확한 암 진단과 검진 전략을 수립한다면 의학 발전과 더불어 국민건강 증진에 큰 기여를 할 수 있을 것”이라며 “의료기관과 AI기업의 상호 협력을 통한 발전을 기대한다”고 밝혔다.



루닛 서범석 대표는 "인공지능은 의료 데이터를 분석하여 진단을 보조하는 역할 뿐만 아니라 개인별 최적의 암 검진 프로그램을 제시할 수 있는 기술"이라며 "전 세계적으로 개인별 정밀 검진이 주목받고 있는 추이다. 이번 강북삼성병원과의 협업을 통해 선구적으로 한 단계 더 발전한 검진 시스템을 제공할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"고 말했다.



국내 1호 딥러닝 기반 의료 인공지능 기업인 루닛은 유방 및 흉부 엑스레이를 인공지능으로 분석, 진단하는 솔루션을 개발한다. 세계적으로 저명한 학회에서 발표된 연구들에 따르면 루닛의 솔루션 ‘루닛 인사이트’는 영상의학 전문의 못지않은 높은 정확도로 암을 포함한 각종 질환과 이상 부위를 검출할 수 있다. 해당 제품군은 식약처 허가 및 유럽 CE 인증을 획득해 현재 국내 대형종합병원, 건강검진센터를 포함한 전 세계 200개 이상의 의료 기관에서 사용되고 있다.


CorporateLunit INSIGHTPartnershipRadiology

More from New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