Back to List

루닛, AI 응급질환 자동분류 솔루션 '루닛 인사이트 CXR 트리아지' 美 FDA 허가

Nov 15, 2021 — 1 min read

루닛

  • 기흉, 흉수 등 흉부 응급질환 분류에 특화… 민감도 94~96%, 특이도 95~99% 이상

  • 美 시장 진출 신호탄… 응급 시 사용되는 모바일 X-Ray 의료기기에 집중 공급 예정


[2021년 11월 15일 월요일] 의료 인공지능(AI) 기업 루닛(대표 서범석)은 AI 영상분석 솔루션 '루닛 인사이트 CXR 트리아지(Lunit INSIGHT Triage)'가 미국 식품의약국(FDA)으로부터 정식 허가(Clearance)를 받았다고 15일 밝혔다.


▲ ‘루닛 인사이트 CXR 트리아지’ 데모 이미지 



루닛 인사이트 CXR 트리아지는 폐결절, 폐경화 등 9가지 폐 질환 영상분석 솔루션인 기존 루닛 인사이트 CXR과 별도로 기흉, 흉수 등 응급 질환의 정상 및 비정상 소견을 AI를 기반으로 자동분류하는 제품이다. 응급을 요하는 영상정보를 빠르게 분류한다는 점에서 주로 의료기관의 중환자실 또는 응급실과 같은 환경에서 활용도가 높다.


루닛이 루닛 인사이트 CXR 트리아지를 활용해 기흉, 흉수 등 응급 질환자의 흉부 X-ray 영상 16만장을 분류한 결과 민감도[1]는 94~96%, 특이도[2]는 95~99% 이상으로 나타났다.


루닛은 이번 FDA 승인을 바탕으로 루닛 인사이트 CXR 트리아지의 글로벌 시장 판매 확대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. 루닛은 GE헬스케어, 필립스, 후지필름 등 글로벌 의료기기 기업들과의 공고한 파트너십을 통해 응급 진료환경에서 많이 사용되는 모바일 기반의 X-Ray 의료기기에 루닛 인사이트 CXR 트리아지를 집중 공급할 예정이다.


서범석 루닛 대표는 "이번 루닛 인사이트 CXR 트리아지의 FDA 승인은 세계 최대 의약품 및 의료기기 시장인 미국에 새로 진출하는 신호탄이 됐다"며 "이를 바탕으로 보다 다양한 제품들이 FDA 허가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"이라고 말했다.





[1] 질병이 있는 환자 중 검사결과가 양성으로 나타날 확률

[2] 질병이 없는 환자 중 검사결과가 음성으로 나타날 확률

Lunit INSIGHTRadiologyTechnology

More from News